UE,AHRSS

한국프로야구/1998년

last modified: 2018-10-02 02:01:54 Contributors

KBO 리그 역대 시즌 일람
1997년 시즌 1998년 시즌 1999년 시즌

기간 1998년 4월 11일 ~ 1998년 10월 30일
참가팀 해태 타이거즈, OB 베어스, 롯데 자이언츠, 현대 유니콘스,
삼성 라이온즈, 쌍방울 레이더스, LG 트윈스, 한화 이글스 이상 8개팀.
스폰서 올스타전 : 코카콜라
포스트시즌 : 현대자동차 아토스

Contents

1. 개요
2. 정규시즌 최종순위
3. 신인드래프트
4. 포스트시즌

1. 개요

1998년에 열린 프로야구 시즌.

팀당 126경기씩 총 504 경기가 열렸다.

1997년 외환 위기와 현대, 삼성의 돈지랄로 설명이 가능한 시즌. 현대 유니콘스박경완, 전준호, 박종호 등을 트레이드 하면서 돈대라는 비아냥을 들으면서도 결국 우승했다. 이는 인천연고 야구단의 최초 우승으로 삼청태 이래 17년만의 우승이다. 이에 충격을 받은 삼성 라이온즈김기태, 임창용을 영입하지만 정작 우승은 4년 후에 했다.

한편 외국인 선수 제도가 처음 도입되어 OB 베어스타이론 우즈가 42홈런으로 기존 1992년 장종훈의 41홈런의 기록을 경신했다. 그 외에 현대 유니콘스의 스캇 쿨바 역시 괜찮은 활약으로 팀의 우승을 이끌었다. 하지만 V9의 해태는 숀 헤어를...

2. 정규시즌 최종순위

순위 경기수 무승부 게임차 승률
1 현대 유니콘스 126 81 45 0 - 0.643
2 삼성 라이온즈 126 66 58 2 14.0 0.532
3 LG 트윈스 126 63 62 1 17.5 0.504
4 OB 베어스 126 61 62 3 18.5 0.496
5 해태 타이거즈 126 61 64 1 19.5 0.488
6 쌍방울 레이더스 126 58 66 2 22.0 0.468
7 한화 이글스 126 55 66 5 23.5 0.455
8 롯데 자이언츠 126 50 72 4 29.0 0.410

현대 유니콘스가 126경기 체제에서는 사상 최단경기인 111경기만에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지었다. 본격 1994년 시즌 LG에 대한 복수[1] 현대의 양민학살 덕에 2002년 시즌과는 반대로 승률 디플레가 심했다. 준우승팀이자 3위 LG가 5할을 간신히 넘겼고 4위 OB는 5할도 못되는 승률로 가을잔치에 초대받았다. 중위권 싸움이 박터져서 시즌 마지막날 OB와 해태의 단두대 매치 2연전으로 4위가 결정되었는데 1무만 해도 가을잔치에 참가 할 수 있던 해태는 2연패로 결국 5위로 시즌을 마감했다.

포스트시즌에 진출한 팀이 현대, 삼성, LG 등 최상위권 재벌이라는게 특징. 반면 전년도 포스트시즌에 진출했던 해태 타이거즈쌍방울 레이더스는 모기업의 자금난으로 4강에 탈락.

4. 포스트시즌

1위 현대 유니콘스, 2위 삼성 라이온즈, 3위 LG 트윈스, 4위 OB 베어스가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였다. 전년도 챔피언 해태 타이거즈동열이도 없고, 종범이도 없어서 탈락했다.[2]

준플레이오프에서는 1993년 이후 5년만에 LG 트윈스OB 베어스 간의 잠실시리즈가 열려 LG 트윈스가 2승으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플레이오프에서는 전년도에 이어 삼성 라이온즈LG 트윈스가 재격돌하여 LG 트윈스가 3승 1패로 한국시리즈에 진출했다. 한편 플레이오프 1차전이 우천으로 경기중 노게임이 선언되었는데 이는 포스트시즌 사상 최초의 노게임이다. [3]

1998년 10월 23일부터 10월 30일까지 1위 현대 유니콘스와 플레이오프 승자인 3위 LG 트윈스간에 한국시리즈가 열렸다. 자세한 내용은 1998년 한국시리즈 항목 참조. 현대 유니콘스가 한국시리즈 우승을 거두면서 현대왕조의 서막을 열었다. 태평양 돌핀스 시절 1994년 한국시리즈의 복수는 덤. 여담으로 이 한국시리즈는 잠실구장 중립규정이 완화된 첫 시리즈였다. 서울팀이 올라올 경우 1, 2, 6, 7차전을 페넌트레이스 우승팀, 3, 4, 5차전을 플레이오프 승리팀 구장에서 열리는 방식을 채택했다. 따라서 6차전은 잠실이 아닌 인천에서 치뤄졌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