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E,AHRSS

한국프로야구/1996년/신인드래프트

last modified: 2014-12-07 14:29:07 Contributors

한국프로야구 신인드래프트
1995년 시즌 1996년 시즌 1997년 시즌

Contents

1. 개요
2. 1차 지명 및 고졸우선 지명
3. 2차 지명
3.1. 지명방식
3.2. 지명 결과
4. 드래프트 평가
5. 이모저모


1. 개요

1996년 한국프로야구 신인드래프트 (공식 명칭: 1996년 한국 프로 야구 신인선수 지명 회의)는 1차 지명, 고졸우선지명과 2차 지명으로 진행되었다.

2. 1차 지명 및 고졸우선 지명

1차 지명은 1995년 10월 25일까지 각 팀에서 팀 별 연고지 내 고교 출신 선수 중 1명을 뽑았다. 고졸우선 지명은 각 팀에서 팀 별 연고지 내 고졸선수 중 3명을 뽑았다.

※표시는 지명권 포기 등으로 지명팀에 입단하지 않은 선수.

1차 지명자 고졸우선 지명자
롯데 자이언츠 차명주(경남상고-한양대, 투수) 손균환(마산상고, 내야수)
이재섭(마산고, 투수)
이정훈(동래고, 투수)
삼성 라이온즈 전병호(대구상고-영남대, 투수) 권영철(대구상고, 내야수)
김성훈(대구상고, 투수)
김헌수(경주고, 투수)
쌍방울 레이더스 수철(군산상고-성균관대, 내야수) 김형주(군산상고, 투수)
임정현(군산상고, 투수)※
조병찬(전주고, 외야수)
한화 이글스 홍원기(고려대 내야수) 심광호(북일고 포수)
이상열(북일고 투수)
조성희(공주고 투수)
해태 타이거즈 김종국(광주일고-고려대 내야수) 김상진(진흥고, 투수)
김상훈(광주일고, 포수)
서재응(광주일고, 투수)
현대 유니콘스 최원호(인천고-단국대, 투수) 강해룡(부천고, 내야수)
박진만(인천고, 내야수)
유인보(부천고, 포수)
LG 트윈스 이정길(배재고-연세대, 투수) 경헌호(선린상고, 투수)
이경원(충암고, 투수)
최승환(배재고, 포수)
OB 베어스 최기문(충암고-원광대, 포수) 김선우(휘문고, 투수)
박명환(충암고, 투수)
한명윤(성남고, 투수)

3. 2차 지명

1995년 10월 30일 서울특별시 양재동 교육문화회관에서 개최되었다.

고등학교 및 대학교 졸업 예정자, 실업 팀 및 상무 소속 선수들 609명이 신인 드래프트에 참가했다.[1]

3.1. 지명방식

지명방식은 매 라운드마다 1995 시즌 성적 역순대로 지명하는 방식이다. 라운드에 제한은 없지만, 지명을 원치 않는 팀의 경우 해당 라운드에서 패스할 수 있다. 꼴찌팀은 1라운드에서 2명을 지명한다.

3.2. 지명 결과

※표시는 지명권 포기 등으로 지명팀에 입단하지 않은 선수.

라운드 쌍방울 현대 한화 삼성 해태 LG 롯데 OB
1 최정환
(동래고-경성대,
투수)
허유신
(장충고-경희대,
내야수)
오중석
(공주고-한양대,
외야수)
박태순
(춘천고-경희대,
투수)
장성호
(충암고,
내야수)
손혁
(공주고-고려대,
투수)
김영복
(한서고-원광대,
투수)
강영수
(마산고-연세대,
외야수)
주언
(광주일고-인하대,
투수)
2 신영균
(경북고-단국대,
투수)
설종진
(신일고-중앙대,
투수)
이영우
(선린상고-건국대,
외야수)
최재호
(경북고-계명대,
투수)
황성기
(휘문고,
포수)
오규택
(충암고-한양대,
내야수)
정학수
(북일고,
내야수)
정원석
(휘문고,
내야수)
3 김현민
(인천고-홍익대,
외야수)
정석
(덕수상고-중앙대,
외야수)
송지만
(동산고-인하대,
외야수)
정현욱
(동대문상고,
투수)
조홍준
(광주상고,
내야수)
연수
(신일고-원광대,
외야수)
김대익
(부산고-경성대,
외야수)
박찬협
(중앙고,
투수)
4 박재현
(경북고-계명대,
내야수)
안명성
(경남상고-한양대,
내야수)
엄종수
(경기고-홍익대,
포수)
정석
(성남고-동국대,
투수)
곽현희
(배재고-영남대,
투수)
이동진
(배재고,
내야수)
배정훈
(부산고-동아대,
포수)
임봉수
(동산고-경희대,
투수)
5 김선섭
(광주일고-고려대,
내야수)
전근표
(신일고,
내야수)
김수연
(북일고,
외야수)
정경배
(인천고-홍익대,
내야수)
한명식
(경동고,
투수)
박재형
(배재고,
투수)
박효순
(부천고,
투수)
이정주
(대전고,
외야수)
6 정원배
(진흥고-인하대,
포수)
김형남
(경남상고-단국대,
포수)
김대헌
(대전고-동아대,
외야수)
박정환
(동대문상고,
내야수)
권오성
(신일고-고려대-상무,
포수)
최철영
(경북고,
투수)
박상태
(휘문고,
외야수)
박상언
(중앙고,
외야수)
7 임종수
(경남상고-건국대,
외야수)
김동현
(신일고,
내야수)
정영환
(마산고-홍익대,
투수)
하춘동
(경북고,
외야수)
길성
(배재고,
외야수)
김기진
(대구고,
투수)
차종현
(원주고,
투수)
강봉규
(경남고,
내야수)
8 이상혁
(고려대-상무,
내야수)
강병식
(신일고,
내야수)
장재혁
(대전고,
투수)
임학수
(공주고,
내야수)
윤형진
(인천고,
투수)
이승현
(서울고,
내야수)
김성천
(휘문고,
내야수)
김규식
(부산공고,
내야수)
9 정수찬
(경남고-동아대,
투수)
박준수
(서울고,
투수)
김태형
(경기고-홍익대,
투수)
계성
(신일고,
외야수)
양현석
(동대문상고,
외야수)
이호균
(배명고,
내야수)
황선우
(덕수상고,
투수)
표성대
(부산고,
포수)
10 박봉수
(휘문고,
외야수)
문진기
(덕수상고,
내야수)
조효상[2]
(북일고-성균관대,
외야수)
오진호
(동산고,
투수)
이우종
(신일고,
내야수)
김재학
(덕수상고,
외야수)
임성택
(신일고,
외야수)
이기승
(경남고,
내야수)
11 채종범
(마산고,
외야수)
오재덕
(부산공고,
투수)
임수민
(동대문상고-성균관대,
내야수)
정성훈
(대구고,
투수)
홍세완
(장충고,
내야수)
임노병
(배명고,
내야수)
송은석
(성남고,
포수)
홍재호
(대구상고-계명대,
내야수)
12 박윤성
(춘천고,
투수)
광훈
(인천고,
투수)
서도원
(경북고,
투수)
남기헌
(부산고,
외야수)
지승준
(부천고,
외야수)
우석봉
(유신고,
투수)
편정희
(북일고,
투수)
김용혁
(동래고,
내야수)
13 최용석
(서울고,
투수)
이재준
(광주일고,
외야수)
이권철
(한서고,
투수)
안치성
(부산고,
외야수)
유종열
(진흥고,
투수)
현식
(신일고,
내야수)
박종욱
(중앙고,
내야수)
장건희
(성남고-건국대-포스틸,
외야수)
14 박경호
(성남고-인하대,
내야수)
교성
(인천고,
내야수)
조준혁
(경남상고-건국대,
내야수)
이인식
(동대문상고,
내야수)
이동욱
(진흥고,
외야수)
이순국
(배명고,
투수)
심용운
(대전고,
내야수)
윤준호
(서울고-상무,
내야수)
15 김민환
(광주일고,
투수)
윤인섭
(인천고,
외야수)
이덕영
(세광고,
포수)
이용훈
(부산공고,
투수)
강상진
(광주일고,
외야수)
이주용
(공주고-중앙대,
투수)
이보현
(대구상고,
내야수)
패스
16 최정중
(군산상고,
외야수)
김해녕
(세광고,
내야수)
박성진
(부산고,
투수)
이준
(선린상고,
투수)
김우신
(장충고,
외야수)
박윤보
(서울고,
외야수)
박창원
(광주상고,
외야수)
패스
17 박원철
(경남상고-건국대,
외야수)
최호근
(경주고,
포수)
김신완
(경남상고,
외야수)
최희탁
(경동고,
투수)
박현철
(광주일고,
외야수)
염규훈
(광주상고,
내야수)
최완창
(서울고,
내야수)
패스
18 김성주
(군산상고,
포수)
신승국
(춘천고,
투수)
유진호
(중앙고-고려대,
투수)
박근영
(대구고-경남대,
포수)
김정대
(동대문상고-계명대,
내야수)
이정준
(한서고,
내야수)
박종호
(마산고,
포수)
패스
19 정남수
(전주고,
내야수)
강윤철
(춘천고,
내야수)
이정선
(한서고,
투수)
김종대
(성균관대,
포수)
백대산
(원주고-인천전문대,
투수)
정정필
(장충고,
투수)
김세종
(공주고,
외야수)
패스
20 신주일
(진흥고,
내야수)
윤상규
(경주고,
내야수)
주영대
(경남고,
외야수)
김동수
(경주고,
투수)
오주헌
(진흥고,
투수)
박정진
(동대문상고-성균관대,
투수)
오승훈
(대구상고,
외야수)
패스
21 조성곤
(청주고-계명대,
투수)
조경수
(인천고,
내야수)
하수성
(경남고,
외야수)
최형근
(동대문상고,
투수)
이현석
(중앙고,
투수)
정진용
(한서고,
투수)
선성균
(진흥고,
투수)
패스
22 이승준
(경동고,
내야수)
정상국
(부천고,
내야수)
천용호
(북일고-성균관대,
내야수)
전석윤
(동대문상고,
외야수)
조상현
(부산상고,
투수)
패스 패스 패스
23 정경택
(부산고-경성대,
포수)
박흥신
(덕수상고,
외야수)
양세규
(대전고,
외야수)
구민호
(경남상고,
내야수)
김종남
(광주일고-영남대,
포수)
패스 패스 패스
24 김태균
(동래고-연세대,
내야수)
김태광
(경동고,
외야수)
패스 장은수
(경북고,
내야수)
패스 패스 패스 패스
25 양선직
(선린상고-경남대,
외야수)
최효선
(춘천고,
포수)
패스 서경상
(동대문상고,
포수)
패스 패스 패스 패스
26 이봉우
(포철공고,
내야수)
패스 패스 패스 패스 패스 패스 패스
27 조일현
(전주고,
포수)
패스 패스 패스 패스 패스 패스 패스

4. 드래프트 평가

5. 이모저모

  • 현대에 고졸우선 지명된 박진만은 원래 고려대학교에 입학하기로 결정했지만, 현대 스카우트 팀은 박진만을 회유하다가 납치까지 했다. 당시 프로 팀과 대학 팀의 치열했던 선수 영입의 한 일화.[6]
    여담으로 박진만이 고려대 입학 대신 현대 입단을 결정한 결정적인 이유는 고려대 선배들의 구타에 못 이겼던 것. 구타도 문제였지만 박진만이 유급했기 때문에, 군기 잡는답시고 구타했던 고려대학교 선배들이 원래는 박진만의 동갑내기들이었다.[7]

  • 고졸우선 지명으로 해태 타이거즈에 입단한 김상진은 데뷔 첫해부터 선발 투수로 뛰고 프로 2년차 때는 한국시리즈 최연소 완투승 기록을 세우며 기대를 받았지만, 위암으로 1999년 6월 10일에 세상을 떠나고 말았다.

  • 쌍방울에 10라운드 지명된 봉수는 원래 오사카 태생의 재일교포. 고려대학교로 진학했다가 중퇴해 1998년 주니치 드래곤즈에 지명을 받고 입단했다. 이로써 박봉수는 역대 최초로 한일 양국의 신인드래프트에 지명된 선수가 되었다.

  • 삼성에 16라운드 지명된 이준은 MBC, 삼성 등에서 활약했던 외야수 이해창의 아들이다. 대학 진학을 선택해, 2000년 신인지명 때는 LG에 지명되었다.
    이준뿐만 아니라 LG에 21라운드 지명된 진용도 대학에 진학해 2000년 신인 지명 때 두산 베어스에 지명되었다.

  • 현대의 12라운드 지명을 받은 좌완투수 광훈은 1996 시즌을 마치고 강기웅을 상대로 이희성과 함께 삼성 라이온즈에 트레이드됬다. 하지만 1군에 오르지 못한 채 그대로 묻혔다.

----
  • [1] 주의해야 할 것은 고교, 대학 졸업 예정자들은 전원 자동 지명 대상이다.
  • [2] 2013년경 프로농구 동부의 강동희감독과 승부조작을 저질렀다.
  • [3] 그도 그럴 만한 게, 1995 신인 지명 때는 1차 지명을 포함해 지명된 59명 중 22%인 13명이 현대 피닉스에 입단했다. 게다가 삼성 라이온즈김재걸을 두고 법정공방까지 벌이기도 했다.
  • [4] 특히 설종진. 다만 설종진의 경우는 고교 시절 보였던 야구천재의 모습을 기억하고 다소 로또성으로 택한 경우였다. 설종진은 중앙대학교 진학 후 잔디 소각 작업을 하던 도중 화상을 입었고 이 때문에 화상을 딛고 재기한 것만으로도 다행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 [5] 하지만 다름 팀이었다면 무조건 주전을 먹었을거란 소리를 들은 전근표는 정작 주전이 될 기회가 왔을 때 이를 걷어찼고 강병식은 2010년을 제외하면 준주전급 이상도 되지 못 하였고 수비가 너무 안 되서 그럴 능력도 없었다. 박준수도 거꾸로 2006년, 2010년을 제외하면 팀에 도움이 된 시즌이 2007년 말고는 딱히 없다. 굉장히 아이러니한 픽이다.
  • [6] 이뿐만 아니라 당시 고려대학교 감독은 박진만을 포함해 김상훈, 김선우 등을 데려간다고 기자회견을 했다.
  • [7] 그러나 공식적으로는 체육특기자 수능 점수 상한선인 40점을 넘지 못해 진학이 좌절된 것으로 발표되었다. 1년 앞서 어느 파란 사자 구단에 지명된 누군가와 똑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