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핀칸티에리

last modified: 2015-04-14 05:10:36 Contributors

Fincantieri.jpg
[JPG image (Unknown)]


Fincantieri


Contents

1. 개요
2. STX와의 악연
3. 방산업
4. 흑역사


1. 개요

1959년 설립된 이탈리아의 국영 조선 업체이자 방위산업체. 본사는 이탈리아 트리에스테에 있다. 크루즈선 건조 세계 1위의 회사다. 전세계 크루즈 수주량에서 40%의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세계 주요 크루즈 선사중 카니발(Carnival Corporation)은 핀칸티에리 선박을 매우 선호한다.[1]


핀칸티에리에서 건조한 퀸 엘리자베스호.

본래 이탈리아의 조선업은 동아시아와의 조선업과 달리 크루즈, 요트 건조에 특화되어 있는 만큼[2] 가장 두각을 드러내는 분야는 크루즈, 여객선, 메가 요트[3], 군함 건조 분야다. 그 외 상선 건조와 수리조선업에도 진출해 있다. 특수선 분야의 VARD를 출범시킨 후에는 드릴쉽등 특수선 사업 에도 공을 들이고 있다.

조선소와 사업장은 트리에스테[4], 제노바, 팔레르모, 베네치아, 라스페치아 등지에 자리잡고 있다. 미국 위스콘신에도 해군 함정 전용 조선소인 마리네트 마린(Marinette Marine)이 있다.

써린이라는 메가요트를 제조한 회사로 유명하다. 여기 문명: 비욘드 어스 영화판 촬영장 아닙니다.

2. STX와의 악연

오랬동안 크루즈선 건조 세계 1위를 고수하고 있다가 2000년대 중반 STX가 세계 3위 크루즈 제조 업체인 노르웨이 AKER YARDS[5]을 인수하자 이탈리아 조선업계가 뒤집어졌다. 이탈리아를 포함한 유럽 조선업계에서는 오래전부터 한국 조선업체의 크루즈선 건조 시도를 예의주시하고 있었는데 아커야즈를 인수한 한국 조선업체가 자신들의 밥줄인 크루즈선과 특수선[6] 분야에 진출해 버리니 발등에 불 떨어진 상황이 된 것. 이탈리아에서는 이 소식을 비중있게 보도하는 등 매우 심각하게 생각했다.[7]

그러나 잘 나갈거 같았던 STX는 알다시피 무리한 사업 확장때문에 발목이 잡히게 된다. 아커야즈 인수는 STX에게 부메랑이 되었고 유럽의 사업장들을 매각하기 시작했다. 이는 핀칸티에리에게 찾아온 절호의 기회였고 핀칸티에리는 STX의 특수선 사업 분야{STX OSV)를 인수해 자회사로 편입시켰다.{현 VARD사) 전 STX OSV는 특수선 분야에서 매우 유명한 선두 기업이었기 때문에 한국 조선업계 입장에서는 아쉬운 대목. 2014년에는 STX의 또 다른 계열사인 STX 캐나다 마린을 인수했다. 결과적으로 STX의 아커야즈 인수는 핀칸티에리 좋은일만 시켜 준 셈. STX의 핀란드 조선소는 또 다른 크루즈 조선사인 마이어 베르프트가 꿀꺽했다. 좋아 죽는 유럽 업체들.

3. 방산업

주세페 가리발디급콘테 디 카보우르급을 포함한 이탈리아 해군의 각종 함선들과 잠수함을 건조 했으며 비크란트급 제조에 참여하는 등 해외 수출도 많이 하는 편이다.

4. 흑역사

코스타 콩코르디아 호를 건조했다. 물론 핀칸티에리의 잘못은 아니지만.
----
  • [1] 크루즈 선사들이 선호하는 제조사들은 따로 정해져 있는데 스타 크루즈는 마이어 베르프트를, 로열 캐리비언은 STX 유럽을 선호한다.
  • [2] 크루즈 건조는 세계 1위, 요트 건조는 세계 2위다.
  • [3] 헬리콥터가 착륙할 수 있을정도로 거대한 요트.
  • [4] 면적은 진해구STX 조선소와 비슷.
  • [5] STX 유럽
  • [6] OSV(Offshore support vessel)등 지원선
  • [7] 아커야즈는 크루즈선뿐 아니라 미스트랄급 강습상륙함등 군함 건조에도 일가견이 있는 회사였기 때문에 핀칸티에리와 경쟁 분야가 매우 많이 겹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