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지크문드 사

last modified: 2015-04-03 21:45:08 Contributors

Sigmund_Corporation.PNG
[PNG image (Unknown)]


투 더 문 런치 트레일러 3에서의 모습

sigmund.png
[PNG image (Unknown)]

To The Moon: Holiday Special Minisode 에서의 모습

Sigmund Corporation, 지크문드 코퍼레이션

Contents

1. 개요
2. 소속 인원


1. 개요


'지그문드(Sigmund)'라는 명칭은 정신분석학의 창시자인 프로이트(Sigmund Freud)의 이름에서 따온 것으로 보인다.[1]

투 더 문에 등장하는 가공의 기업, 죽기 직전의 사람에 의뢰를 받아 요원들이 그 사람의 기억속에 특수한 장비[2]를 이용해 들어간 후에 이루지 못했던 꿈을 이루도록 기억을 수정하여 편안한 죽음을 맞이하게 하는 일을 하는 회사다. 번역될때 '지크문드 인생 형성 사무소' 라는 이름으로 번역되었다.

기억을 바꾸는 일을 하기 위해 법적 계약을 하기 때문에 도중에 의뢰를 파기하지 못하는 모양이다. 요원들에게 차를 보급 하는데 투 더 문에서 닐 와츠 박사가 다람쥐를 피한답 시고 차를 나무에 박아버렸다(…). 그리고 정작 다람쥐도 못피했다. 여담이지만 닐 와츠 박사가 여기 입사시험 할때 부정행위 했지만 로잘린이 무시해 줬다 한다.

원래 투 더 문 본작중 등장하지 않았기 때문에 지크문드 사의 모습이 비춰진 것은 투 더 문 런치 트레일러 3 뿐이였다. 여기서 지크문드 사의 닐 와츠 박사 사무실, 화장실, 복도가 등장한다. 닐 와츠 왈 "화장실에 비누가 부족하다."고(…). 해당 트레일러에 나온 상황은 조니의 의뢰를 받기 직전의 상황이다. 트레일러 막판에 나오는 전화벨 소리가 조니의 의뢰를 전하는 전화. 지크문드 사의 대한 모습은 이게 전부였으나 이후 투더문 Holiday Special Minisode 에서 제대로 지크문드 사의 모습이 비춰지며(런치 트레일러에 나온 모습과 동일) 로잘린과 닐 외의 직원들이 등장한다.

닐에 언급에 따르면 회사 내에 기계를 올바르게 작동시키는 역할을 하는 유지보수(maintenance)부가 있다. 닐 와츠에게 장비에 구조 변경 주파수를 전해주는 역할로 등장한다.

닐 와츠와 로잘린 박사는 여태까지 받은 의뢰중 실패한건 없는 모양이다. 다만 이례적으로 엄청 피말리게 힘들었던 의뢰는 노라건[3]조니건

투 더 문 Holiday Special Minisode에서 밝혀진 바에 의하면, 이 지크문드 사는 죽기 직전의 사람의 기억을 조작하는 것이 (비록 그 사람이 의뢰한 것이라 하더라도) 진실을 모르고 죽게 된다는 점에서 인권적으로 문제된다고 하여 일부 사람들에게 시위를 받고 있다. 로잘린에 언급에 의하면 지크문드사가 하는 일을 반대하는 사람만큼 찬성하는 사람도 많다고 하니 세계관 내에서 지크문드 사의 행위가 옳은지에 대한것은 사람마다 호불호가 갈리는 모양이다.

2. 소속 인원

  • 에바 로잘린 박사 : 흑인 여자, 지크문드 사의 수석 기억 여행 요원, 와츠의 파트너. 사무실은 오른쪽 복도의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 닐 와츠 박사 : 갈색머리 안경 남자, 지크문드 사의 기술 전문 요원, 로잘린의 파트너. 사무실은 오른쪽 복도에 있는, 에바의 사무실의 건너편에 있는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 알리스테어 : 닐 와츠 박사가 언급한 요원, 냄새가 심하게 나는 모양이다.
  • 사장 : 로잘린과 와츠가 언급한 인물, 동물을 좋아하는 모양이다. 강아지 보단 고양이파라고.
  • 록산느 윈터스 박사 : 금발의 여자, 애칭으로 록시(Roxie) 나 록(Rock) 이라 불림. 사무실은 와츠의 옆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 로건 보즈웰 박사 : 흑인 남자, 사무실은 오른쪽 복도의 가장 끝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 윌리스 맥밀런 박사 : 녹색 눈을 가진 노인 남성, 사무실은 왼쪽 복도의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 타이마 맥밀런 박사 : 윌리스 맥밀런의 아내, 사무실은 왼쪽 복도의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에바에게 자기 조카의 사진을 비롯한 조카의 모든 것(...)을 이메일로 보내며 중매를 서려고 한다.
  • 에디 도일 박사 : 녹색눈의 연한 갈색 머리, 하얀색 모자를 쓴 지크문드 사의 직원, 사무실은 왼쪽 복도의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으며 탈모를 가리기 위해 모자를 쓴다. 파티에서 겨우 맥주 반 잔을 먹고 꽐라가 된 채로 등장하며 계속 머리털이 많았으면 좋겠다는 내용의 개드립을 친다.
  • 리사 바스케스 박사 : 곱슬머리 흑인 남성, 노래와 춤을 잘함, 사무실은 왼쪽 복도의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 로버트 린 박사 : 백발의 중년 남성, 사무실은 로잘린의 옆 사무실을 사용하고 있다. Minisode인 Holiday Special에서 등장. 애칭으로 Rob(롭) 이라 불림
----
  • [1] 프로이트는 무의식적 충동이 꿈을 통해 충족되므로 꿈을 해석하면 그 사람의 삶을 해석할 수 있다고 주장하였다. 투 더 문에서 주요 소재로 다루고 있는 것이 '꿈'(정확히 말하자면 꿈처럼 구현되는 기억)과 '무의식적 소망'인 만큼 상당히 주목할만한 점.
  • [2] 가방 모양으로 되어있다. 닐 와츠 박사의 언급에 의하면 꽤 무거운 모양, 작동 시킬때 홀로그램 으로 화면이 표시된다. 오오 오버테크놀러지 오오 인셉션에 나오는 드림 머신을 연상시킨다. 사실 직접 기억에 들어간다기 보단 저 장비가 그 사람의 기억을 읽어내 만들어낸 가상 현실 이라고 보면 된다. 가상 현실에서 활동 하기 편하기 위해 기억속 존재가 사용자들을 볼 수 있는지 아닌지 여부를 설정할 수 있고 사용자들을 멈추거나 없애거나 그 상황을 다시 되돌릴 수 있다. 사용자 가상 감각 기능을 껏다 킬 수 있는 모양, 에바 로잘린 박사가 닐 와츠보다 사용 권한이 더 높은 모양이다.
  • [3] 와츠 박사가 중간에 언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