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정휘량

last modified: 2015-02-16 14:23:01 Contributors


안양 KGC인삼공사 No.9
정휘량
생년월일 1984년 2월 20일
국적 한국
출신지 전라북도 전주시
출신학교 전주고 - 단국대학교
포지션 포워드
신체사이즈 198Cm, 94Kg
프로입단 2008년 드래프트 7번 (안양 KT&G 카이츠)
소속팀 안양 KT&G 카이츠/KGC인삼공사 (2008~)

안양 KGC 인삼공사소속의 농구선수이다.

전주고를 나온뒤 단국대학교에 진학했다. 당시 감독이었던 장봉군 감독 아래에서 에이스로 맹활약 하며 약체인 단국대를 창단이후 첫 결승까지 올려놓을정도로 활약했다. 좋은 실력을 가지고 있었기에 2007년에는 방콕 유니버시아드 남자농구팀의 대표로도 활약했으며 이후 2008년 드래프트에서 안양 KT&G 카이츠에 7순위로 지명된다. 이 지명은 단국대 출신으로는 최초로 1순위 지명이었기에 화제가 되었다.

그러나 프로 입단후에는 큰 활약을 펼치지 못한다. 당시 좋은 수비를 갖춘 이현호와 대학무대에서 날리고 온 양희종등에 밀려서 2시즌동안 존재감이 없었고, 이후 상무 체육부대에 입대한다.

2012-2013시즌을 앞두고 제대해 팀에 합류했지만, 제대한 이후에도 큰 주목은 받지 못했고 그렇게 시즌이 흘러가는줄 알았지만, 팀에서 활약해주던 오세근이 일찌감치 시즌아웃 판정을 받고, 김일두민욱등이 줄줄이 부상을 당하며 이탈하게 되자 정휘량은 부족한 선수진들 사이에서 기회를 잡을수 있게 되고, 예상외로 큰 키에도 불구하고 좋은 외곽슛등을 선보이며 KGC가 부상병동으로 신음하는 와중에도 득점력과 투지등을 선보이며 KGC가 4위에 안착하는데 식스맨으로 힘을 보태게 된다.

이후 시즌이 끝난뒤에 배우 과 결혼하게 되었다.

2013-2014시즌에도 팀의 선수들이 부상으로 신음하고 있는 와중에 출장하며 나쁘지 않은 득점력과 수비로 부상병동인 팀에서 그나마 분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