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웰나 안젤라스 애쉬스

last modified: 2015-03-24 22:52:03 Contributors

3b.jpg
[JPG image (Unknown)]

누군가를 속이는 방법은 간단해. 상대가, 나를 속이고 있다고 착각하게 만드는 거야.
사계의 여왕의 등장인물.완성된 피규어

던바튼 분실물 관리국의 국장. 분관국의 초대 국장 벨테인 아즈노엘의 동료이며 2대 국장. 에린의 분관국 전체를 통솔하며 그 정보력이 미치지 않는 곳은 없다.

직접적인 전투장면은 나오지 않지만 마법사 계열로 추정. 각종 포션 및 무기제조의 발상역전에 능하며 다양한 무기제작과 인챈트에 영향을 미쳤다. 경이의 완전 회복 포션투명완드를 제작할 수 있는 유일한 사람. 국장이 되기 전 과거 에린에서 허락되지 않은 실험을 자행하는 조직들과 싸우는 것이 일상이었으며, 이 과정에서 케일라 이니시스를 만나 분관국으로 끌여들였다.

반면 통솔력 제로, 의욕 제로. 일을 하면 지는 거라고 생각하며 대부분의 업무는 테디레아 아즈노엘 국장대리에게 맡겨놓고 이리저리 쏘다니는 걸 즐긴다. 분노한 테디한테 잡혀가는 게 다반사... 좋게 말하면 천연바보. 나쁘게 말하면 그냥 바보. 일반적으로 불릴 때에는 바보국장. 분관국원 전원이 그녀를 바보라고 생각하고 있다. 심지어 심복인 테디마저...

자신의 몸에 맞지 않는 커다란 연구복 같은 것을 사시사철 입는다. 아마 누군가에게 받은듯 하지만 본인은 말하길 원치 않는 듯하다. 목 폴라티를 항상 착용하며, 동성일지라도 타인이 있는 자리에서 옷 갈아입는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고 혼자 있을 때가 아니면 상의는 절대 벗지 않는다.

바보는 바보인데 예사 바보가 아닌지라 본편을 보다 보면 얼빠진 행동 뒤로 엄청나게 머리를 굴리고 있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덧붙여 사계의 여왕 본편에서 항상 매고 있던 머리끈은 레이지스에게 받은 것이지만 에필로그에서 바람에 날려보내 버렸다. 두 사람 사이 무언가 썸씽이 있었던 것 같다.

바보스러운 면을 강조하는 건지 작중에서 입을 벌리고 있는 장면이 아주 많다(..)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분관국의 정보가 새고 있고 배신자가 있다는 걸 알게 되고나서는 에스틴트와 로렌베일 양쪽의 배신을 모두 상정하고 움직이는 게 최상이라 생각해 목적이 확실한 하렌을 제외한 모든 분관국원을 진짜 배신자 후보에 놓고 행동하고 있었다.

작중에서 '모두를 평등하게 좋아하려 하고, 믿는 것밖에 못하는 바보가 자신의 모든 것이라고 할 수 있는 국원들을 의심한다는 건, 그녀로서는 상당히 괴로운 선택이지 않았을까' 하는 언급이 있다. 이 '모두를 평등하게 좋아할 수 있다'고 믿고 있는 순진함 때문에 레이지스 로우빌이 배반하는 계기가 되기도 했다.

작가님의 잡담 짤 중 에스틴트에게 회칼쳐져 병원에 입원한 케일의 병실에서 케일과 에스틴트의 러브러브한 장면이 있었는데, 문틈 사이로 보이는 어둑어둑한 무언가가 씨익 웃으면서……[1]

여담으로, 불연성이다.
----
  • [1] 입 벌리고 있는 것만 봐도 국장인 걸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