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시저스 킥

last modified: 2015-04-01 18:02:38 Contributors

사고 위험 행위! HELP!

이 문서는 행위자 자신 또는 타인에게 직·간접적인 손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행위를 다룹니다.
이 문서의 내용을 전 세계 어디에서든 실행에 옮길 경우 행위자 본인이 모든 책임을 져야 합니다.

경고: 전문가의 자문이나 충분한 안전 대책 없이는 절대로 실행에 옮기지 마십시오.



상위 문서 : 프로레슬링/기술

스피너루니는 보너스.

The Scissors Kick

상대를 토킥 등의 복부 가격기로 숙여놓고, 로프반동 뒤 점프해 내려차기로 상대의 후두부 혹은 등짝을 공격하는 킥 계열 기술. 액스 킥(Axe Kick)이라는 이름이 더 유명하다. 발음도 찰지고 북미에서 어느 철없는 오빠가 여동생에게 이 기술을 시전했다가 목뼈를 우지끈 부러뜨렸다는 흠좀무스러운 사례도 있으니 절대로 따라하지 말기를 바란다.

단순히 한쪽 다리로 윗목을 내려찍는 모양으로 쓸 때도 있는데 보통은 목 바로 밑을 내려치는 동시에 반대발로는 턱을 올려치는 정말 양 다리로 가위자르듯 피폭자의 목을 강타하는 킥기술이다. 이때문에 상대가 숙이지 않으면 제대로 쓰기 어려운 기술. 대부분 토킥이나 다른 기술로 상대를 ㄱ자로 수그리게 한 다음 연계한다.

이 기술의 대표는 단연 부커 T북엔드와 함께 주요 피니쉬 무브중 하나이다. 긴 다리와 높은 점프력, 헤비급의 체구가 덮치는 모습으로 일품의 타격감을 보여준다. 또한 이 기술에 이어지는 스피너루니또한 부커 T의 전매특허. 다만 WCW시절에는 락바텀 이상급의 피니쉬였으나 WWF에 편입되면서 강제 너프당했다.. 엉엉 빈스 맥맨 개갞끼 엉엉. 알 트루스도 TNA에서 론 킬링스로 활동할 시절에 활용했다. 시전 후 몸을 뒤트는 독특한 형태로 쓴다. 지금은 라이 디텍터라는 플라잉 포암을 피니쉬로 쓰는 안습한 신세.

레슬링 특집 WM7에서는 노홍철의 피니쉬 무브로 계획되어있었고, 박명수에게 시전했었다. 다만 노홍철의 기럭지때문에 모양새가 많이 안나온 것이... 홍철이 지못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