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사이버다인 시스템즈

last modified: 2016-07-29 20:09:50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상세
3. 여담


Cyberdyne Systems

2. 상세

터미네이터 시리즈의 시작을 있게 한 원흉.
본디 1편에서는 딱히 중요하게 언급되는 위치가 아니였으나, 2편에서 본격적으로 언급이 되었다. 크레이머가 2111번에 위치한 컴퓨터 관련 IT 회사로 문제는 이 회사가 1997년 8월 4일부로 스카이넷을 개발하고 가동했다. 2편에서 저항군의 편이 된 T-800이 작중 무대인 과거세계로 와 이야기함으로서 그 진상이 드러난다.

터미네이터 2에서는 이렇게 정의된다. 1994년, 마일즈 다이슨의 혁신적인 마이크로 프로세서의 개발을 시작으로[1] 1997년스카이넷을 개발하여 모든 스텔스 전투기의 성능을 향상시켜 완벽하게 무인으로 조종할 수 있게 하였다. 이후 스카이넷 연구 기금안이 통과, 1997년 8월 4일, 스카이넷의 모든 프로그램이 작동되면서 사이버다인은 미국 최대의 군사 컴퓨터 공급사가 되었다. 그러나 스카이넷은 결국 인류를 멸망시키고, 사이버다인 또한 핵공격으로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된다.

…저렇게 될 예정이었지만,


터미네이터 2편에서 존 코너 일행에 의해 모든 연구 자료가 파괴되었고 사이버다인사도 폭파하면서 무용지물이 되었다. 게다가 유일하게 남은 미래의 물건인 T-1000과 T-800이 최후의 전투에서 파기되면서 스카이넷이 만들어질 가능성이 사라졌고 이로서 사이버다인과 스카이넷은 더는 존재하지 않아야겠지만...

3편에서는 그 뒤 부도가 나며 미 공군에 인수되었으며, 남은 자료는 미 국방성의 CRS로 인계되어 스카이넷의 토대가 되었다. 따라서 심판의 날도 늦춰지게 되었고 스카이넷의 성격도 달라져버렸다.

잘 보면 사이버다인의 마크를 볼 수 있다.

터미네이터: 미래전쟁의 시작의 초반부의 계약서에 잠시 보이는 걸 보면, 완전 망하지는 않고 국방부 산하에서 다양한 연구 지원을 계속한듯 하다. 특히 4편 오프닝에서 마커스 라이트를 찾아온 세라나 코건 박사가 사이버다인의 유전공학부 소속이고 그녀가 맡은 프로젝트를 보아 유전공학에도 큰 영향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2] 작중 중요한 배경이 되는[3] 사이버다인의 거대 연구시설이 나오는데, 심판의 날 이후 스카이넷이 포로들을 이용해 T-800을 연구하고 생산하는 기지로 사용하고 있다.[4]

사실, 터미네이터 1편부터 등장했다. 영화 종반부에 등장하는 자동화 공장이 바로 초창기의 사이버다인사. 파괴된 터미네이터의 잔해를 발견하고 그 놀라운 기술력을 알아챈 직원들이 잔해를 은폐하는 장면이 삭제장면에 등장한다.

터미네이터 1편에서 사라 코너카일 리스가 철골 모습으로 등장한 T-800의 추적을 피해서 숨어들었고 T-800이 폭발하고 카일이 죽었던 곳이자 사라가 다리에 부상을 입어서 구급차에 후송되고 T-800을 압축기로 제거한 그 공장도 바로 이 곳이었다.

터미네이터 1편의 삭제장면 中.

보안 장비도 뛰어난데, 경보음이 안 들리지만 모든 시스템 암호를 정지시켜 건물 내 기계들의 작동을 중지시키는 기능을 가졌다. 그러나 존 코너의 해킹실력[5]과 터미네이터의 진격정신으로....


터미네이터: 제니시스》에서의 모습.

3. 여담


본사의 촬영장은 실제 존재하는 IT회사의 건물이다. 물론 이름은 사이버다인이 아니다. 그리고 건물 모양도 실제와는 좀 다른데, 건물 높이가 낮아 제작진이 1개 층을 추가로 제작하여 만들었다고 한다. 건물주가 촬영허가와 증축허가를 흔쾌히 승인해주었다고... 실존장소이기 때문에 터미네이터 팬들은 한번쯤은 방문하는 곳이 되었다.


덤으로 제니시스에 등장하는 사이버다인 본사도 실제 존재하는 회사 건물인데.....
그것도 보통 회사가 아니라 IT 업계에서 유명한 오라클 사옥...

여담이지만 이 회사의 이름을 본딴 로봇 제작 회사가 일본에 실제로 존재한다. 링크 설립자는 로봇의 평화적 이용을 위해 설립했다고 한다. 실제로 터미네이터를 연구하는 건 아니고(...) 의료용 등으로 쓰이는 강화복 등을 주로 만든다. 과학동아에 소개된 바 있다. 사실 사이버다인도 자기네 일이 잘못될 줄 알고 이런 건 아니였지만 결과적으론 그렇게 됐잖아? 안될거야 아마... 더 황당한(?) 점으로, 이 회사에서 제작하는 주요 상품 중 하나의 이름이 HAL이다. 설립자의 작명 센스가 의심스러울 지경.
----
  • [1] 이 연구의 시작은 터미네이터 1편에서의 T-800에게서 얻은 것으로부터 시작했다.
  • [2] 즉 T-800의 생체피부 역시 사이버다인의 기술임을 알려주는 셈. 역시 세상을 멸망시킨 기업답군.
  • [3] 정확히는 폐허가 된 샌프란시스코금문교 근처에 있다.
  • [4] 삭제장면에는 마커스와 코건 박사와 비슷한 방식으로 개조된 사이버다인 연구원들이 포로들을 약물로 처형하고 그들의 시신으로 T-800 개발의 실험을 하는 등의 활동하는 모습이 나온다.
  • [5] 경비실에 있는 칩이 보관된 창고의 열쇠가 들어있는 금고의 암호 7256을 알아낸다. 극초반 존이 ATM을 해킹해서 돈을 빼내는 장면은 나름대로 복선이였던 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