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브라이언 라우드럽

last modified: 2014-09-30 01:46:29 Contributors


이름 브리안 라우드루프 (Brian Laudrup)
생년월일 1969년 2월 22일
국적 덴마크
출신지 오스트리아
신장 186cm
포지션 공격형 미드필더
소속팀 브뢴뷔 IF (1986~1989)
바이어 위르딩겐 (1989~1990)
바이에른 뮌헨 (1990~1992)
ACF 피오렌티나 (1992~1993)
AC 밀란 (1993~1994)
레인저스 FC (1994~1998)
첼시 FC (1998~1999)
FC 코펜하겐 (1999)
AFC 아약스 (1999~2001)
국가대표 82경기 21골

Brian Laudrup
외래어 표기법을 따르면 브리안 라우드루프
덴마크의 전 축구선수. 현 축구 해설자.
1969년 2월 22일 생. 포지션은 스트라이커.

클럽 통산 380 경기 103골.
대표팀 통산 82 경기 21골.

라우드럽 형제로 유명한, 미카엘 라우드럽의 동생이다.
워낙 형이 거물이라[1] 약간 이름값이 밀리는 느낌은 있으나, 동생 또한 엄청난 선수이다.
형이 출전하지 않은 유로 92에서 활약하면서 조국에 우승컵을 안겼다. 이전까지 덴마크는 유럽 축구 무대에서 2류 취급을 받았으나, 라우드럽 형제와 불세출의 골키퍼 피터 슈마이켈을 앞세워 유럽 무대를 호령한다.

형이 은퇴하면서, 브라이언 또한 비교적 이른 나이인 29세에 대표팀 은퇴를 선언해서 팬들에게 큰 아쉬움을 남겼다. 그로부터 2년 뒤 31세 때 프로 무대도 은퇴한다.

유로 우승 외에 수상 경력도 화려해서, 밀란과 레인저스 시절에 리그 우승을 맛봤고[2], 첼시 소속으로 UEFA 슈퍼컵을 들어올렸다.
2004년 FIFA 선정 100인 가운데 한명이다.

하지만 브라이언 라우드럽 하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장면은, 1998년 프랑스 월드컵 8강전에서 브라질을 상대로 골을 넣고 보여준 셀레브레이션이다. 우리나라에서도 '모델 세레모니'로 화제를 모았다.



----
  • [1] 라우드럽 형제가 활약할 무렵 국내에선 유럽축구를 접할 루트가 마땅치 않아 듣보잡 신세였다. 하지만 세계적으로 90년대를 대표하는 선수이다. 그 명성을 한줄로 요약하자면 'FC 바르셀로나 원조 드림팀 플레이 메이커'이다.
  • [2] 참고로 밀란시절 형 미카엘이 속한 드림팀 1기가 챔스 결승전에서 4:0으로 개박살나고 드림팀이 와해되는 원인이 된다. 미카엘은 당시 크루이프와의 불화로 결승전엔 벤치에도 앉지 못하고 관중석에서 관전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