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마케도니아 왕조

last modified: 2015-01-14 21:15:50 Contributors

Μακεδονική Δυναστεία

비잔티움 제국의 왕조. 아르메니아 혈통의 실리오스(Βασίλειος, Բարսեղ)에 의해 창건되어, 867년부터 1056년까지 지속되었다. 비잔티움 제국의 최전성기로 평가된다.

이 왕조의 시대에 이른바 마케도니아 르네상스라 불리는 비잔티움의 중흥기가 열렸다.

867년 농민 출신 실리오스 1세가 쿠데타로 모리아 왕조카일 3세를 쓰러뜨리고 제위에 즉위하여 마케도니아 왕조가 열렸다. 바실리오스 1세의 자손 가운데는 법률과 행정에 능한 온 6세, 문화인으로 알려진 스탄티노스 7세, 군사적 공을 쌓은 실리오스 2세 등을 배출하여 정치, 경제, 군사, 문화 등에서 제국의 약진을 이루었다.

콘스탄티노스 7세의 아들 마노스 2세의 미망인 오파노와 결혼해 제위에 오른 군인황제 키포로스 2세안티오키아를 약 300년만에 이슬람 세력으로부터 탈환하였고, 니키포로스를 죽이고 제위를 빼앗은 안니스 1세불가리아와 키에프 공국군을 무찌르고 시리아, 팔레스티나를 제압했다. 요안니스의 사후 로마노스 2세이ㅡ 아들 실리오스 2세는 1018년에는 숙적 제1차 불가리아 제국을 쓰러뜨리고, 유스티니아누스 1세 시대 이후 최대 판도를 실현하였다. 바실리오스 2세 치하에서 제국은 남이탈리아, 발칸반도, 소아시아, 북시리아, 아르메니아 등을 지배하며 전성기를 맞았다.

그러나 바실리오스 2세가 후계자를 남기지 못하고 죽은 후, 향락적인 동생 스탄티노스 8세, 그리고 콘스탄티노스의 여동생 조에의 남편이 차례로 제위에 올랐다. 무능하고 병약한 황제가 이어지면서 농민의 빈부 격차가 확대되고 재정 파탄, 튀르크인의 침입 등의 문제가 발생하며 제국은 쇠퇴하기 시작했다. 1054년에는 동서 교회의 분리가 이루어지면서 서유럽권과의 관계도 악화되었다.

1056년에는 여제 테오도라가 죽고, 이듬해에는 테오도라의 양아들 카일 6세가 반란으로 실각했기 때문에 마케도니아 왕조는 단절되었다.

마케도니아 왕조 실리오스 1세[1] 867.9.23 886.8.29 사고사[2]
오 6세 소포스[3] 886.8.29 912.5.11
알렉산드로스 2세 912.5.11 913.6.6 공개적으로 기독교 신자임을 부정한 율리아누스 이후의 첫 황제.
스탄티노스 7세 포르피로예니토스[4] 913.5.15 959.11.9 공동 황제
마노스 1세 리카피노스 920.12.17 944.12.20
마노스 2세 포르피로예니토스[5] 959.11.9 963.3.15 병사[6]
키포로스 2세 포카스 963.8.16 969.12.11 암살[7]
안니스 1세 쿠르쿠아스 치미스키스[8] 969.12.11 976.1.10 병사[9]
바실리오스 2세 불가록토노스[10] 976.1.10 1025.12.15
스탄티노스 8세 1025.12.15 1028.11.15
마노스 3세 아르기로스 1028.11.15 1034.4.11 조에의 첫째 남편 암살[11]
카일 4세[12] 1034.4.11 1041.12.10 조에의 둘째 남편 병사
카일 5세 칼라파티스[13][14] 1041.12.10 1042.4.20 폐위 암살
조에[15] 1042.4.19 1042.6.11 공동 통치
테오도라[16] 1042.4.19 1042.6.11
스탄티노스 9세 모노마호스 1042.6.11 1055.1.11 조에의 셋째 남편
테오도라 1055.1.11 1056.8.31 복위

크루세이더 킹즈 2의 올드 갓 DLC에서 비잔티움 제국으로 플레이 할 때의 가문이 바로 이 마케도니아 가문이다.
----
  • [1] 출생지는 아르메니아지만 10대에 마케도니아로 이주. 따라서 그가 창시한 왕조를 마케도니아 왕조라고 한다.
  • [2] 사냥을 하다가 사슴뿔에 들이받혀 죽었다고 하는데 암살을 당했다는 설도 있다.
  • [3] 별명 : 현자
  • [4] 별명 : Born in purple. 태어났을 때 부모가 모두 황제와 황후의 신분이여야 이 칭호를 받는다. 태어났을 때부터 황자, 황녀 라는 뜻.
  • [5] 이것 역시 별명이다
  • [6] 독살로 추정됨
  • [7] 요안니스 1세 치미스키스에게 살해당했다.
  • [8] 별명 : '치미스키스'는 별명. 쿠르쿠아스 가문 출신이다. 어머니가 니키포로스 2세의 여자 형제였으므로 니키포로스 2세의 친조카에 해당한다.
  • [9] 독살로 추정됨
  • [10] 불가르인의 학살자라는 뜻
  • [11] 미카일 4세가 그를 암살하고 조에와 재혼해 황제가 되었다.
  • [12] 파플라고니아인
  • [13] 별명 : 땜장이
  • [14] 미카일 4세의 조카로 그의 양자가 되어 즉위
  • [15] 여황제
  • [16] 조에의 여동생, 여황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