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로스트

last modified: 2015-03-30 14:26:07 Contributors

lost

Contents

1. 미국 드라마 LOST
2. 사운드 호라이즌 3집 음반
2.1. 개요
2.2. 상세 소개
2.3. 줄거리
2.4. 트랙 리스트
2.5. 스태프 코멘트
2.6. 관련 문서
3. 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
4. 정민용의 웹툰 LOST
5. 코드:브레이커로스트


1. 미국 드라마 LOST

미국 ABC 방송국에서 제작한 TV연속극. 자세한 사항은 LOST 참조.

2. 사운드 호라이즌 3집 음반

사운드 호라이즌 Story CD
1st Story CD 2nd Story CD 3rd Story CD 4th Story CD 5th Story CD
Chronicle Thanatos Lost Elysion Roman
6th Story CD 7th Story CD 8th Story CD 9th Story CD 10th Story CD
Moira Märchen Nein
이전 ↔ 이후 음반
2nd Story CD Thanatos ↔ 1st Pleasure CD Pico Magic

Lost.jpg
[JPG image (Unknown)]
3rd Story CD 『Lost』
소녀는 속삭인다… 소년은 미소짓는다…
…망각과 상실 사이에서 흔들리는…
…흘러가는 물이 연주하는 환상…

2.1. 개요

사운드 호라이즌이 3번째로 낸 콘셉트 앨범. 2002년 12월 30일, 63번째 코믹마켓에서 발매했다. 주제는 ‘망각과 상실’. 정가는 1,800엔이었지만, 폐반 상태다. 따라서 앨범을 구하려면 중고품을 찾아야 한다.

“살아가는 한 무언가를 잃고 빼앗는 것은 피할 수 없다”는 생각을 중심에 놓고, 소년과 소녀가 대립하며 이야기가 펼쳐진다. 캐릭터성을 크게 부각하기 시작한 앨범. 무언가를 잃었음을 암시하려 했는지, 곡이 시작할때마다 “x번째 기억”이라는 내레이션이 흐른다.

2.2. 상세 소개

좀 더 다양한 장르 변화를 의식한 흔적이 보인다. 예컨대 4번 트랙 ‹마법사 사라반트›에서는 아라비아풍 작곡을, 8번 트랙 ‹비색의 꽃›은 미디 음악같은 드럼 연주가 특징이다. 이 때문에 곡과 곡이 분위기 차이가 확 나는 면이 있다. 그래서 작자 Revo는 이후, 좀 더 곡을 앨범에 맞게 조화시키는 길을 모색했다고 한다.

또한 Revo는 전작 Thanatos 곡이 짧았다고 느낀듯한데, 그래서 ‹마법사 사라반트› 같은 5분 30초짜리로 된 긴 곡을 만들었다고 한다.[1] (배니싱 스타라이트에 이르면 15분 29초짜리가 나온다.)

지망구가 처음 참여하기 시작했으며, 전 앨범 Thanatos부터 참여한 아라마리는 소년 연기를 시도했다. 시모츠키 하루카도 4번 트랙 ‹마법사 사라반트›를 피처링해서 노래했다. Revo가 시모츠키 하루카에게 이메일을 보내면서, “이번에 모음곡 같은 걸 해보려고 하는데, 같이 안 해보실래요?”하고 물어왔다고 한다.[2] 바이올린 연주를 위해 시노자키 유카리가 참여하기도 했다.

전체적으로 내용이 더욱 풍성해졌다. 여러 멤버들이 참여하고, 본격적으로 드라마를 가미하면서 사운드 호라이즌은 점점 인기를 얻기 시작한다. 또한 후속 앨범에서 이 앨범에 대한 떡밥을 여러 번 던지는 등 사운드 호라이즌 세계관의 본격적인 시작점이라 할 수 있다. Thanatos와 마찬가지로 컴퓨터에 CD를 삽입하면 보너스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수록곡 ‹연인을 쏘아 떨어트린 날›은 이후 콘서트에서 질리도록 자주 부르는 노래가 된다. 또한 이 곡을 바탕으로 만화가 만들어지기도 했다. 제목은 ‘백은의 화살’(白銀の矢)이며, 타케시타 켄지로가 그렸다. 잡지 ‘코믹 봉봉’에서 2006년 10월 증간호로 나온 ‘아브라카다브라’에 단편으로 실렸다. 사운드 호라이즌 음악을 배경으로 한 첫 상업 만화이지만, 단행본화 되지는 않았다.

2.3. 줄거리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그 사실에서 눈을 돌리는 비극을 옴니버스 식으로 그린다. 이윽고 ‘영원의 소년’이 “상실은 살아가는 이상 피할 수 없으며, 도망치려 해도 결국 ‘상실의 지평선’으로 돌아올 수 밖에 없음”을 말한다. 이에 대해 ‹기억의 물밑›에 등장하는 소녀는 “아무리 괴로워도 저 소년 말을 듣지 말라”고 깨우친다. 하지만 앨범은 결론을 내지 않고 처음으로 돌아가는 듯한 전개로 끝나고만다.

2.4. 트랙 리스트

  • 메인 트랙
번호 한국어 제목 일본어 제목 시간
1 Sound Horizon(mode:Lost)Sound Horizon(mode:Lost) 01:31
2 하얀 환영(White Illusion)白の幻影(White Illusion) 04:16
3 연인을 쏘아 떨어뜨린 날恋人を射ち堕とした日 03:58
4 마법사 사라반트魔法使いサラバント 05:29
5 우리 안의 유희檻の中の遊戯 04:30
6 기억의 물 밑記憶の水底 02:42
7 잃어버린 시失われし詩 02:52
8 비색의 꽃緋色の花 04:10
9 요람ゆりかご 04:06
10 영원의 소년永遠の少年 03:51
11 잊어버린 것忘レモノ 03:57
12 잊어버린 것은 없습니까忘レモノハ在リマセンカ 00:11

  • 보너스 트랙
번호 한국어 제목 일본어 제목 시간
1 피코마리☆가위바위보ぴこまり☆じゃんけん 00:50
2 피코마리☆보이스집
→정열의 플라멩고
→극비임무 스파이
→전뇌소녀 사이버
→위기일발 핀치
→그것은 표절입니다
ぴこまり☆ヴォイス集
→情熱のフラメンコ
→極秘任務のスパイ
→電腦少女サイバー
→危機ー髮ピンチ
→それはパクリです
『Lost』 피코 멜로디집(ピコメロ集)
3 피코 일루젼ピコイリュージョン 01:14
4 피코 플라워ピコフラワー 01:11
『Lost』 고속재생집(高速再生集)
5 고속의 마법사高速の魔法使い 03:28
6 우리 안의 고속檻の中の高速 03:11
7 잊어버린 고속인 것忘レ高速モノ 03:08

2.5. 스태프 코멘트

(다음 내용은 음반에 데이터로 수록한 ‘스태프 코멘트’를 번역한 것이다.)

  • Revo (작사·작곡·편곡·그 밖에 전반):
이번 3rd Story CD «Lost»를 구입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전작 «타나토스»에 대한 호평에 힘입어 다시금 “Going My Way”적인 CD를 만들었습니다. 여러 멤버까지 휘말리게 해서 큰일이었지요. Revo에게 납치당한 여러분께 위로 말씀 올립니다… 다시 말해, 수고하셨습니다! 덕분에 더할 수 없이 소중한 작품이 탄생했습니다.

(이하, 스포일러적 요소가 적잖으니, 일단 앨범을 듣고 읽으시길 권합니다.)

이런 콘셉트 앨범은 (음악적/사상적으로) 어떤 통일감이 포인트라고 생각합니다. 극단적으로 말해서, 타입이 같은 곡만 넣으면 통일감을 내는 게 쉽겠지만… 사운드 호라이즌은 그런 방향으로 통일감을 추구하지 않아요. «Lost»라는 수면 아래에서 바라보는 세계 인식 속에서, 최소한으로 통일감을 해치지 않고도 얼마나 표현의 폭을 넓힐 수 있을까 도전했습니다.

또한 «이야기 가곡»이란 개념에서 한 걸음 나아가, 1곡 1곡에 카타르시스를 약간 남기는 이야기 구조도 시도했습니다. “잊어버린 것은 없나요….” 굳이 가사집에 싣지 않은 이 소녀의 속삭임을 방아쇠로 각 이야기에 담긴 수수께끼는 풀리지만, 이를 전부 듣고도 풀리지 않은 게 남을 겁니다. 그 수수께끼를 푸는 게 영원한 우리 과제일지도 모르죠….

…아무튼 이렇게 ‘Story CD’라는 지평선에는, 이번 겨울 «Lost»라는 새로운 탑이 우뚝 솟아올랐습니다. 까마득한 탑이죠. 하지만, 뛰어넘어 나아가야 합니다. 물론 ‘4th Story CD’에서는 한층 더 높은 곳을 지향할 겁니다. ‘환상악단 Sound Horizon’은, 다정한 청취자 여러분께 격려받아 어떻게든 힘을 내겠습니다. 정말 고마워요! 다음번에도 응원해주세요. (^^ [3]

또… 노래했다.
무심코… 노래했다.
하지만… 노래하게 돼.
무언가… 닿으면 반가울거라 생각하면서.
누군가… 느껴주지 않을까 바라면서.
그렇게해서 아라마리는,
다시 환상의 세계로 가는 문을 슬며시 엽니다.

눈 앞이 어질어질한 매일.
꽉 짜여진 일상.
동떨어진 생각, 바람, 다짐….

다시 만났네요.
자, 함께 나가요. [4]

  • 지망구@DecoLeco (노래·대사·내레이션):
타나토스를 듣고, 음악의 모습은 아직도 무한함을 깨달았다.
감성이 이끄는대로 휘갈긴 이 음장에서,
사람은, 먼훗날의 소원을 떠올린다. [5]

안녕하세요, Maple Leaf의 시모츠키 하루카입니다. Revo씨 팬 가운데 하나로써, 엉뚱한 일로 슬쩍 돕게됐는데… 사람 인연이란게 희안하죠. 와~ Revo씨 재밌는 분이라 (실례) 즐거웠어요.

…그 밖에도 여러가지 듣게 해줘서 좋기도 했고.

사실 그냥 평범한 팬입니다, 죄송해요. (웃음) 정말 멋진 작업을 도울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감사합니다! 또 음악 이야기로 꽃을 피워봐요~! [6]

  • 시노자키 유카리(篠崎ゆかり, 바이올린):
애드립을 포함해 몇 테이크고 녹음 했습니다. 이런 곡조는 별로 켜보질 않아서 큰일이었어요. 연주가 곡에 잘 어울렸으면 좋겠습니다만…. [7]

  • Yokoyan (앨범 아트·음반 디자인):
여러분, 수고하셨어요. 고생 많았습니다. 매번 앨범 아트만 작업했는데, 다음엔 저도 노래합니다… 죄송합니다, 무리예요. 흥미로운 일이 있으면 불러주세요. [8]

3. 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

유희왕의 함정 카드.
be2-jp198_300.jpg
[JPG image (Unknown)]


한글판 명칭 로스트
일어판 명칭 ロスト
영어판 명칭 Disappear
일반 함정
상대의 묘지의 카드 1장을 게임에서 제외한다.

상대의 묘지 견제용 카드. 초기에는 비슷한 카드가 없어 아주 안 쓰이진 않았으나, 세월이 지나면서 DD 크로우 등의 상위호환 카드가 많아져 유저들의 뇌리에서 이름 그대로 잊혀진 카드. 일러스트는 드래곤이 사라지는 모습이다.

수록 팩 일람
수록 팩 카드 번호 레어도 발매국가 기타사항
스타터덱 : 유희 편 에볼루션 SYE-KR049 노말 한국 한국 최초수록
어둠의 유산 LOD-KR089 노말 한국
비기너즈 팩 2 BP2-KR198 노말 한국 절판
Mythological Age MA-41 노말 일본 세계 최초수록, 절판
얼리스트 레거시 Vol.5 DL5-080 노말 일본 절판
BEGINNER'S EDITION.2 BE2-JP198 노말 일본 절판
Starter Deck: Yugi Evolution SYE-EN49 노말 미국 미국 최초수록
Legacy of Darkness LOD-EN089 노말 미국
Dark Beginning 2 DB2-EN198 노말 미국

4. 정민용의 웹툰 LOST

만화 작가 정민용이 그린 네이버 웹툰. 자세한 사항은 LOST(웹툰) 참조.

5. 코드:브레이커로스트

코드:브레이커에 나오는 용어. 자세한 사항은 로스트(코드:브레이커) 참조.

----
  • [1] 2011년 ‘퀵재팬’ 93호 인터뷰 중에서.
  • [2] 2006년 6월 22일 Animate TV 인터뷰 ‘시모츠키 하루카✝Revo’ 중에서.
  • [3] (원문) この度は、3rd Story CD『Lost』をご購入頂き、真に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前作『Thanatos』が受けたのに気を良くして、またまた“Going My Way”的なCD製作しちゃいました。更に多くのメンバ-を巻き込んで大変なことになっております。Revoに拉致された皆様ご愁傷様でした…もとい、お疲れ様でした!おかげで本当かけがえのない作品になりました。

    (以下、多少ネタバレ的な要素が含まれてますので一度本編をお聴きになってから読まれることをお勧めします。)

    こういったコンセプトCDの場合、(音楽的/思想的)ある種の統一感がキ-となると思います。極論を言えば、同じタイプの曲ばかり入れれば統一感は出し易いのですが…でも、SHはそういう方向性の統一感は求めませんでした。『Lost』という水底から眺める1つの世界認識の中で、最低限の統一感を崩さずにどれだけの幅を出せるかということに挑みました。

    更に『物語歌曲』というものを一歩進めて、1曲1曲にちょっとしたカタルシスをもたらす物語構造にも挑んでいます。「忘レモノハ 在リマセンカ…」という、あえて歌詞カ-ドには記載していない少女の囁きをトリガ-にして、それぞれの物語の持つ謎は解き明かされてゆきますが、それら全てを聴き終えた後にも解き明かされない謎があるはずです。その謎を解くのが僕達の永遠の命題なのかも知れません…。

    …とまぁ、こうして「Story CD」という地平線には、この冬『Lost』という新たな高塔がそびえ建ったわけです。これは高い塔です。でも、乗り越えて行かなければなりません。勿論「4th Story CD」では更なる高みを目指します。「幻想楽団 Sound Horizon」は、温かいリスナ-の皆様に励まされてどうにか頑張ってます。どうもありがとう!今後も応援してやって下さい (^^
  • [4] (원문) また…歌ってしまった。
    つい…歌ってしまった。
    でも…歌ってしまうの。
    何か…届くと嬉しいなぁって想いつつ。
    誰か…感じてくれないかなぁって願いつつ。
    そうしてあらまりは、
    また幻想の世界への扉をそっと開くのです。

    目まぐるしい毎日。
    システマチックな日常。
    取り残される想い・願い・誓い・・・。

    またお会いできましたね。
    さぁ、一緒に出かけましょう。
  • [5] (원문) タナトスを聴いて、音楽の形はまだまだ無限だと悟った。
    感性のおもむくまま書きなぐられたこの音場で、
    人は、遠い日の祈りをおもいだす。
  • [6] (원문) どうも、Maple Leafの霜月はるかです。Revoさんの1ファンの私ですが、ひょんな事からちょこっとお手伝いさせて頂く事になりまして…人の縁ってのは不思議なもんです。ワーイ。Revoさんオモシロイ方なんで(失礼)収録楽しかったです。

    …役得で色々聴かせて頂けて嬉しかったり。

    ってかただのファンですゴメンナサイ(笑)ホント素敵な曲のお手伝いが出来て嬉しいです。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また音楽話に花を咲かせましょう~!
  • [7] (원문) アドリブも含め何テイクかレコ-ディングしました。こういった曲調はあまり弾かないので大変でした。上手くはまっていると良いのですが…。
  • [8] (원문) みなさん、かれーさま。ごくろーさま。毎度ジャケだけですが次回は自分も歌います…すいませんムリです。おもしろい話があれば誘ってくださ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