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동구(인천)

last modified: 2015-04-13 21:34:34 Contributors


東區 / Dong-gu

incheondonggu.jpg
[JPG image (Unknown)]

인천광역시 동구청. 주소는 인천광역시 동구 곡로 67(舊 송림동 109번지). 홈페이지

Contents

1. 개요
2. 역사
3. 하위 행정구역
4. 교육
4.1. 초등학교
4.2. 중학교
4.3. 고등학교
4.4. 대학교
5. 합병?
6. 거주환경
7. 경제
8. 음식
9. 축제

1. 개요

인천광역시의 중서부에 위치한 자치구. 인구 74,829명 (인천광역시청 2015년 3월통계)으로 8개 구 중에서 가장 적고 면적은 7.19㎢. 인천시 10개 구군중에 가장 작다. 인구밀도는 10,000명 가량으로, 부평구, 남구에 이어 3위. 남쪽으로는 중구, 북쪽으로는 서구, 동쪽으로는 남구와 접한다. 서쪽은 서해바다. 서쪽에 있는데도 동구 라는 명칭이 붙은 것은, 처음의 인천이 지금의 중구와 동구 지역 뿐이었기 때문. 중구와의 경계선은 경인선이 가로지르고 있다.

옛날 한국전쟁 이후로 형성된 피난민촌이 주로 동구지역에 있었다. 당시 중구는 아무래도 인천의 중심번화가고, 고향에서 홀홀단신으로 온 경우가 많은 피난민들은 상대적으로 근교지역이었던 동구에 정착했던 것. 하지만 이북사람들 억척스러운 건 못 감추는 지 인천 지역유지의 상당수가 이북출신이다.[1]

최근, 동구의 명칭을 변경하자는 이야기가 나왔다. 위치상 동구라고 보기도 힘들고인천시내 중서부(...) 그래서 지역의 그나마 랜드마크인 동인천역을 활용하여 동인천구라고 변경하자는 루머가 돌고 있다. 변경의 취지 자체는 좋으나 동인천역의 위치자체가 애매하므로 골룸하다.게다가 동인천동(洞)은 정작 중구 소속이다 유정복 인천시장이 직접 언급했었던 것을 고려하면 동구, 중구, 서구는 개칭될 가능성이 높다.

2. 역사

인천도호부(인천부) 다소면이었고, 개항장 지역과 가까웠기에 1914년 대개편때 부천군에 넘어가지 않고 인천부에 남았다.

자세한 사항 추가바람. 인천광역시/역사 항목 보는게 빨라요.

3. 하위 행정구역

  • 만석동
동일방직 인천공장이 있으며 소설 괭이부리말 아이들의 배경이 된 동네이다. 영종도 옆의 작약도도 행정구역상 동구 만석동에 해당한다.

  • 화수1.화평동, 화수2동
화수1.화평동에는 화평동 냉면거리, 화도진공원이 있다. 화수2동에는 두산인프라코어 인천공장이 있다.

  • 송현1.2동, 송현3동
송현1.2동은 동인천역 4번 출구 방향에 위치하며, 수도국산 달동네 박물관이 있다. 송현3동에는 송현근린공원과 현대제철 본사가 있다.

  • 송림1동, 송림2동, 송림3.5동, 송림4동, 송림6동
동구청, 송림체육관, 인천 백병원, 이마트 트레이더스 송림점, 인천광역시 의료원이 위치해 있다. 송림4동은 경인고속도로앞까지 땅거스러미 형태로 튀어나와 있다.

  • 금창동
배다리 헌책방거리, 인천세무서가 있다.

4. 교육

초등학교 8, 중학교 3, 고등학교 5, 대학교 1개가 존재한다.

4.1. 초등학교

  • 만석초등학교
  • 서림초등학교
  • 서흥초등학교
  • 송림초등학교
  • 송현초등학교
  • 영화초등학교
  • 창영초등학교
  • 동명초등학교

이 중 영화초등학교는 국내 최초의 사립 초등기관이다. 구 교사는 인천시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어있다.
창영초등학교는 인천 최초의 공립학교이고, 구교사는 역시 인천시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이 학교 출신으로는 류현진이 있다.

4.2. 중학교

  • 화도진중학교
  • 동산중학교
  • 재능중학교


4.3. 고등학교

  • 동산고등학교
  • 영화관광경영고등학교
  • 재능고등학교

동산고의 경우 인천의 야구 명문고이다. 인천에 있는 3개 고등학교 야구부 중 유일한 사립고 야구부다. 류현진의 출신고등학교이기도 하다.

본래 박문여자중,고등학교가 이곳에 있었다. 천주교 인천교구는 가톨릭계 사립학교인 박문여자 중,고등학교를 송도로 옮기고 그 자리에 천주교 인천교구청을 이전하는 계획을 가지고 있었다. 그 결과 박문여중은 2014년 3월, 박문여고는 2015년 3월에 각각 송도 7공구(연세대학교 송도캠퍼스 부근)로 이전하게 됐다. 박문여중은 송도 이전과 동시에 남녀공학이 되어 박문중으로 학교 명칭을 변경하였다. 이 과정에서 주민들은 송도와 청라가 원도심의 학교를 흡수하는것을 못마땅하게 여거 반대하기도 하였으나, 결국 인천시 교육청의 승인이 났다. 앞으로 사태를 지켜봐야 할듯.[2]

문제는 이전시 중학교의 경우 여학생이 갈 학교가 남녀공학인 화도진중학교밖에 없고 고등학교의 경우 더 심각해서 인문계고등학교를 갈 수가 없게 되는 현상이 벌어졌다.[3]

4.4. 대학교

재능이 넘치는 학생들이 가는 것으로 유명한 인천재능대학교는 지역사회에서도 이름이 높으며 제물포역 안내방송에서 총장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다. 인천재능대학교 관계자가 아니라면 듣기 싫을수도 있다.


5. 합병?

인천시청에서는 남구의 도화2동, 도화3동과 숭의3동의 경인선 북쪽 지역을 동구에 합병하려는 계획을 갖고 있었으나, 해당지역 주민들에게 설문조사 한결과, 반대가 압도적으로 많아, 결국 실행시키지는 못하고 있다.[4] 아마도 동구 하면 좀 못사는 동네 라는 느낌이 있기 때문인 것 같다. 하지만, 최근에는 재개발 및 새 아파트 건설로 그런 이미지를 조금씩 떨쳐내고 있다. 남구가 동구에 비해 상당히 넓은 것도 있기 때문에 구제도 행정시계를 바꿀 계획은 얼마든지 있다.[5] 결국은 중구와 통합계획이 나왔다. 이루어 질지는 아직은 미지수겠지만. 통합하면 이름이 어떻게 될지 궁금하다. 제물포구라고 하기엔 인근의 숭의동과 혼동우려가 있고…. 인천구? 아니면 옆의 섬나라의 어떤 유명한 항구도시처럼 중앙구? 하지만, 반대의견이 많아, 통합이 이루어지는 길은 멀 것 같다.

6. 거주환경

상대적으로 인천시에서 가난한 동네라는 이미지를 갖고 있는데 이는 단순히 동인천역 북부역의 시장이 70년이나 된 퇴화되다 못해 폐장해도 될만한 지역이라 개발이 시급한데, 대부분의 지역상권 상가 주민들이 그 지역에서 70년 넘게 터를 잡아 살아온 주민이 대부분이라 개발에 반대하는 덕에 개발이 더딘 것도 한 몫을 한다. 동구에서 유일하게 철도교통하고 맞닿은 지역이 이렇다 보니 이런 이미지가 형성 된 것. 이 곳을 벗어나 더 북쪽으로 들어가면 아파트 단지가 존재한다.

하지만 이 동네 단점이, 송림로터리 주변을 제외하면 길이 일직선화 된 도로가 없어서 교통이 불편한데에 있다. 고속도로까지 가려면 한참을 가야 하고 동인천역까지 버스 타고 가려도, 인천시 버스 제도의 막장 때문에 가까운 거리임에도 상당히 멀게 느껴지는 느낌이 강하다.

참고로 인천 동구는 전국의 도시 지역 중 유일하게 롯데리아가 없는 곳이다. 그 흔해빠진 롯데리아가, 그 동구보다 인구가 적은 강화군에도 있다는 롯데리아가 없다!! 롯데리아 뿐만 아니라 다른 것들도 다 없어서 주민, 특히 젊은층들이 불편을 느낀다고 한다.관련 기사

7. 경제

실질적으로 경제권은 잘 형성되어 있다. 바로 현대제철(구 인천제철소, INI스틸)의 공장이 있어 제철소 근무자가 상당 수 있기 때문. 두산인프라코어(구 대우중공업)등의 대단위, 대규모, 고소득 공업단지가 항만 근처에 형성되어 있어서, 주민 소득수준은 낮은 편이 아니라고. 다만 교육적인 부분에선 인천 시내에선 최악이다. 구 내에 고등학교가 그다지 좋은환경에 있지 못한 것도 한 몫 했다.

8. 음식

유명한 먹거리로는 세수대야 냉면으로 유명한 화평동 냉면이 있긴한데.. 어째 과거보다는 맛이 많이 틀려서 화학조미료를 많이 쓰는게 아닌가? 라는 소문이 현지 주민 사이에서 돌고 있다. 근처에 동인천역이 있고 냉면 골목 바로 앞이 경인선이라 철도 동호인들이 여기서 냉면을 먹기도 한다.

9. 축제

5월 초에는 화도진 축제라고 하는 지역 축제가 열린다. 유명 연예인들이나 가수들이 초청되어 오기에 이 날은 근처 고등학교에 있는 학생들이 야자를 땡땡이 치고 오는 경우도 많았다카더라. 축제 기간중 화도진 공원 앞 도로는 교통이 통제된다. 덕분에 화도진공원 근처를 정차하는 시내버스는 노선을 이날 만큼은 노선을 바꿔서 운행한다. 가끔 군인들이 와서 군에서 사용하는 무기와 장비등을 전시하기도 한다.

----
  • [1] 이북 출신 중에서도 황해도 출신이 대부분이다. 2015년 현재 인천광역시장인 유정복씨도 황해도 출신 피난민의 자녀로 동구에서 태어나 자랐다.
  • [2] 동구, 중구 등 구도심에 중,고교가 너무 몰려있어서 학교들의 이전 결정이 옳은 것이라는 이야기도 나온다.
  • [3] 박문여중,고 교사와 남구에 있는 인화여중,고는 불과 몇백미터만 떨어져 있어서 별 문제가 되지 않는다는 의견도 있다.
  • [4] 참고로, 남구청이 숭의동에 있지만, 그쪽은 숭의2동으로 대상지역이 아니었다.
  • [5] 중구가 남구보다 더 좁지 않냐는 반론을 내는 경우가 있는데, 영종도와 공항때문에 간척한 땅 때문에 중구의 면적이 더 넓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