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덱스터 인더스트리

last modified: 2014-08-30 08:28:52 Contributors

Dexter_Industries_Logo.jpg
[JPG image (Unknown)]

덱스터 인더스트리의 로고.


Dexter_Industries_Hope_poster.jpg
[JPG image (Unknown)]

Dexter Protects You!
덱스터가 여러분을 지킵니다!


overlooking_Dexter_Industries.jpg
[JPG image (Unknown)]

덱스터 인더스트리의 본사 시설. 이 스크린샷에서 코드네임 47이 입고 있는 변장은 본사 외부 경비원 복장.


Dexter Industries. 히트맨 시리즈히트맨: 앱솔루션에 등장하는 가공의 기업이자 히트맨 앱솔루션의 주요 적세력 중 하나.

군수산업 및 보안산업을 주요 사업으로 하는 기업으로 1958년에 사우스다코타주에 위치한 호프 카운티(실재하지 않는 가공의 카운티)의 호프 마을 인근에 설립되었다. 회장인 블레이크 덱스터가 호프에 수많은 일자리와 특혜를 아낌없이 퍼부어 준 덕에 호프 마을과 호프 카운티는 마치 엄브렐러라쿤시티처럼 사실상 덱스터 인더스트리의 사유물이 되었다.[1] 당연히 호프 카운티 경찰[2]이나 카운티 법원 역시 덱스터의 충실한 꼬붕이며, 별 볼일 없어 보이는 논두렁 조폭소규모 동네 갱단인 "호프 쿠거" 또한 이들의 훌륭한 행동대원들로써 호프 내에서 그 누구도 건드리지 못한다. 근데 그 호프 쿠거 놈들은 레니만 쏙 빼놓고 블레이크 통수 치려다 47에게 전원 끔살당한다

시카고의 클럽 주인 돔 오스몬드, 콜롬비아 마약 카르텔 출신 살인청부업자 웨이드와도 연계되어 있으며 유유상종이라고 탐욕덩어리에 예의라고는 눈 씻고 찾아보기 힘든 남부 촌놈 카우보이 데다 포악한 블레이크와 연결된 자들 답게 이놈들도 가히 사회의 암덩어리들이다(...). [3] 물론 블레이크를 포함한 이 기업의 구성원들도 어째 제대로 되 먹은 놈이 없기는 마찬가지라 돼지에 대한 비정상적인 증오심을 갖고 대인 지뢰 실험 겸 돼지들을 마구잡이 도살하는 박사[4]에, 군인 집안 태생이라고 무기에 비정상적으로 집착하는 밀덕후 박사, 지인들이나 가족들에겐 친절한 척 하면서 마구잡이로 인체실험을 하는 박사 등....

또한 엄청난 덩치와 위압감을 자랑하는 산체즈 역시 이 회사의 작품(...)으로, 공장 입구와 본사 건물에서는 아예 이 친구가 덱스터 인더스트리의 마스코트(...) 마냥 그려진 광고판들을 자주 찾아볼 수 있다.

게임 본편에선 블레이크 덱스터가 ICA 지부장 벤자민 트래비스가 인간병기로써 만든 소녀 빅토리아의 존재를 알게 되고, 쪼잔하게도 군수산업체 회장 주제에 몸값이나 뜯어 내려고(...) 무슨 놈의 회장님이 이따위야 47과 충돌하면서 적으로 상대하게 된다.[5] 회사 내의 보안요원들[6]이나 블랙워터 파크의 펜트하우스를 지키는 개인 경호원 및 경비부대의 무장 수준을 보면 확실히 굴지의 대기업 답긴 하나 그래도 ICA나 전작 블러드 머니의 프랜차이즈에 비하면 한 수 아래라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 Rosewood 미션의 고아원 습격 당시에는 ICA처럼 특수부대를 보낸 게 아니고 그냥 돈으로 모은 깡패들을 보냈고, Terminus 미션에선 없어보이게 시리 블랙워터 파크의 그 경호원들도 아닌 그냥 동네에서 모은 카우보이 모자 쓴 깡패들을 데리고 다닌다. 그리고 Operation Sledgehammer 에서 ICA 가 호프 레이드를 왔을 땐 아무 대책도 없이 그냥 손가락만 빨았다(...). 이런 주제에 ICA와 맞짱을 뜨시려고? 어쩌면 그래서 차이 메꿀려고 빅토리아를 먹튀하려 한 듯

결국 호프도 털리고, 본사도 코드네임 47에게 털리고, 회장을 포함한 주요 인물들이 줄줄이 사망했으니 기업의 미래는 불투명하게 되었다....

본사 건물이나 펜트하우스 경호팀 등 일부를 빼고 덱스터 본인이나 웨이드, 호프 건달들의 패션(어깨 부분을 가죽으로 덧댄 블레이저)와 카우보이 모자)이나 행동거지를 보면 미국의 촌동네를 테마로 했다는 느낌이 강하다(...).
----
  • [1] 어떻게 보면 엄브렐러 이상인데, 다시 말하지만 덱스터 인더스트리는 시도 아니고 시보다 더 상위인 카운티를 사유물이나 다름없이 자기 입맛대로 하고 있다. 단 덱스터 인더스트리는 엄브렐러도 갖고 있는 사병 부대가 없어서 깡패들을 용역으로 파견한다는 게...하지만 어찌 생각해 보면 이쪽이 오히려 더 현실적일 지도 모른다. 애초에 기업들이 개인 소유 사병들을 부린다는 게 비현실적인 거지
  • [2] 특히 이놈들은 재판소에 위치한 비밀 감옥에서 체포한 사람들을 폭행하는 건 기본이며 서로 싸움을 붙이면서 그걸 히히덕대며 즐기는 등 개막장 부패경찰 그 자체다(...). 이 미션을 하는 순간 호프 경찰들에 대한 일말의 자비심은 싹 사라진다
  • [3] 돔 오스몬드는 자기 클럽 여자들을 틈만 나면 스너프 필름의 희생양 삼아 갖고 놀다 죽여버리고, 웨이드는 민간인도 닥치는 대로(레니 덱스터를 도발해서 수녀를 죽이게 유도하는 걸 보면 사실상 재미로)죽여버리는 등 예외없이 천하의 개쌍놈들이다...
  • [4] 연구원들이 하는 이야기를 들어 보면, 이 박사는 어린 시절 네브라스카의 농장에서 자랄 당시에 왠 미친놈이 집을 턴답시고 유모를 혼수상태에 빠뜨리고 여동생과 함께 돼지 우리에 던져 넣는 바람에 돼지랑 싸우다가 우리가 무너져 다리를 잃으면서 트라우마가 생겼다고 한다. 이 이야기를 듣고 "ㅅㅂ 내가 그 박사 쉐키 불쌍하다는 생각을 다 하다니 믿기질 않는다" 라고 하는 다른 연구원 반응이 압권.
  • [5] 첫 대면 당시엔 산체즈에게 역관광당한 47에게 엿을 먹이려고 애꿏은 메이드 한명을 죽여서 47에게 덤탱이 씌우고 내뺐다. 자기가 전설적인 히트맨을 잡았다며 좋아라 하지만 이 때 47을 죽이지 않았던 덕에 그 기쁨은 절망으로...(...)
  • [6] 흔한 건물 경비원 정도가 아니라, 전술조끼 대신 회사 이름이 새겨진 방탄조끼를 입은 거 빼면 PMC 용병 수준의 장비를 갖추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