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김무종

last modified: 2015-04-08 18:17:01 Contributors


1983년 한국시리즈 우승 후 감격의 눈물을 흘리고 있는 김무종(왼쪽).
(장명부는 시즌 다승왕 수상자로 나왔다.)

이름 김무미(金茂美)/김무종(金茂宗)
키모토 시게미(木本茂美)/타키무라 시게미(滝村茂美)
생년월일 1954년 4월 7일
출신지 일본 야마구치
학력 사쿠라가오카 고
포지션 포수
투타 우투우타
프로입단 1972년 드래프트 히로시마 도요 카프 8순위 지명
소속팀 히로시마 도요 카프(1972~1982)
해태 타이거즈(1983~1988)
등번호 57번(1973~1974)→37번(1975~1982)→25번(1983~1988)
지도자 경력 삼성 라이온즈 1군 배터리코치(1991~1993)

1986년 한국프로야구 올스타전 미스터올스타
김시진(삼성 라이온즈) 김무종(해태 타이거즈) 김종모(해태 타이거즈)

해태 타이거즈 등번호 25번(1983 ~ 1988)
김무종(1983 ~ 1988) 정회열(1990~1997)

Contents

1. 소개
2. 일본프로야구 시절
3. 한국프로야구 시절
4. 은퇴 이후
5. 연도별 성적


1. 소개

재일교포 출신의 프로야구 선수, 지도자. 포지션은 포수.
일본명은 키모토 시게미(木本茂美)로 원래 한국명은 김무미지만 어감이 안좋다는 이유로 김무종으로 개명당했다(...). 하긴 남자 이름이라기엔... 또한 현역 생활 은퇴 후 일본으로 돌아간 후 성을 키모토에서 타키무라(滝村)로 바꿨다고.

2. 일본프로야구 시절

일본 야마구치 현의 사쿠라가오카 고교(읭? 케이온?)를 졸업하고 1972년 드래프트 8번으로 히로시마 도요 카프에 입단했다.[1] 그러나 프로 11시즌 동안 1군 출장이 겨우 15경기에 불과할 정도로 철저히 2군에 묻혀 있었다.

3. 한국프로야구 시절

1983년 한국야구위원회의 재일교포 선수 영입 계획에 의해 한신 타이거즈에서 뛰던 투수 주동식과 함께 해태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었다. 원년의 해태는 박전섭과 김경훈이 번갈아 가며 마스크를 썼는데 천하무적 야구단도 아니고상대팀 주자들이 대놓고 뛰어도 거의 잡지를 못할 정도로 허약한 안방을 자랑(...)하던 팀이었지만, 김무종의 입단으로 최강의 배터리를 구축하게 되었다. 비록 2군에만 있었다지만 일본야구를 경험한 김무종은 한 수 앞선 투수리드와 견고한 블로킹으로 해태 투수들을 이끌면서, 타율 0.262, 12홈런, 60타점을 올리며 하위타선의 뇌관 역할까지 훌륭히 해냈고, 그해 해태가 MBC 청룡을 꺾고 한국시리즈를 제패하는 데 큰 공로를 세웠다.

이후 김무종은 1983년을 제외하고 0.250 이상의 타율과 두자리수 홈런을 기록하지 못했지만, 쳐줘야 할땐 타점을 꼬박꼬박 뽑아주는 클러치 능력을 발휘했고, 노련한 투수리드, S급이라 평가받은 수비능력으로 해태 안방을 든든하게 지키며 해태의 전성시대를 이끌었다. 1986년 올스타전에서는 MVP를 수상하기도 했다.

그러나 1987년 시즌 중반부터 엄지손가락이 뒤로 젖혀지는 포수들의 직업병[2]이 심해지며 주전 포수자리를 장채근에게 내주었고, 비록 고국이라고는 하지만 타국이나 다름없는 낯선 한국에서의 생활과 재일교포에 대한 냉대에 지쳐 우울증까지 도지면서[3] 결국 1988년 시즌을 끝으로 해태 유니폼을 벗고 일본으로 돌아가고 말았다. 프로 6시즌 통산 타율 0.240, 41홈런, 192타점을 기록하였다.

4. 은퇴 이후

1991년 삼성 라이온즈 감독에 취임한 김성근의 부름을 받고 삼성의 배터리 코치로 한국 프로야구에 복귀하였다. 이듬해 말 김성근이 감독직에서 물러난 가운데에서도 코치직을 유지했지만 1993시즌이 끝난 뒤 재계약을 포기하고 다시 일본으로 떠나야 했다.[4]

이후 일본에서 운수업, 정확히는 트럭 운전을 하고 있다고 알려져 있다.

2011년 2월 6일 NHK에서 방영된 재일교포 야구인을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 "백구(白球), 선수들은 바다를 건넜다"에 출연했다고 한다.

  • 여담
    • 최근 매니지먼트 게임인 프로야구매니저에서 연도에 상관없이 사용가능한 클래식 카드로 출연하여 다시 관심을 받고 있다. 이유가 뭔고하니 기아, 해태의 카드들 중에 타격과 수비가 동시에 되는 유일무이한 옵션이기 때문이다(…) 수비 SS등급 달성이 가능하고 교정과 육성에 따라 교타 110을 동시에 달성할 수 있다.

5. 연도별 성적

역대기록
년도 소속팀 경기수 타수 타율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타점 득점 도루 사사구
1974 히로시마 도요 카프 2 2 0.000 0 0 0 0 0 0 0 0
1975 3 2 0.000 0 0 0 0 0 0 0 0
1980 2 1 0.000 0 0 0 0 0 0 0 0
1982 8 15 0.200 3 0 0 1 2 1 0 0
년도 소속팀 경기수 타수 타율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타점 득점 도루 사사구
1983 해태 타이거즈 93 309 0.262 81 19 2 12 60 43 2 20
1984 66 217 0.244 53 14 1 7 22 22 0 22
1985 87 263 0.247 65 14 0 7 35 28 1 26
1986 101 317 0.224 71 6 2 8 44 19 0 25
1987 89 243 0.226 55 8 1 7 31 25 1 22
1988 9 8 0.125 1 1 0 0 0 0 0 0
통산 NPB 4시즌 15 20 .150 3 0 0 1 2 1 0 0
KBO 6시즌 445 1357 .240 326 62 6 41 192 137 4 115

----
  • [1] 나중에 장명부와 같이 삼미 슈퍼스타즈에 입단하는 내야수 이영구와 팀메이트 였다.
  • [2] 이로인해 은퇴한 포수들이 많은편이며, 얼마전 은퇴한 현재윤도 이런 케이스
  • [3] 이 당시 김무종은 언론에 "내 고향은 현해탄이다" 라고 털어놓을 정도로 한국인들의 푸대접에 대해 섭섭함을 토로하기도 했다.
  • [4] 삼성은 그를 대신해 미국 연수 중이었던 김경문을 영입했다.